야구선수 류현진 “즐겁게 운동해야 진정한 스포츠”
야구선수 류현진 “즐겁게 운동해야 진정한 스포츠”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11.0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권이 최우선인 스포츠를 위한 「#인권 먼저, 즐거워야 스포츠다」 캠페인 전개
스포츠인권명예대사 2년차 류현진 선수, 올해도 스포츠 인권을 위해 뛴다
류현진 스포츠인권명예대사가 3일 국가인권위원회를 방문,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과 스포츠 인권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사진=국가인권위)
류현진 스포츠인권명예대사가 3일 국가인권위원회를 방문,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과 스포츠 인권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사진=국가인권위)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국가인권위원회(위원장 최영애)가 류현진 스포츠인권명예대사와 함께 스포츠인권 증진을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류현진 선수는 2019년 스포츠인권명예대사로 위촉(활동기간 2년)된 후 활발한 재능기부를 통해 선한 영향력 전파에 앞장서고 있다.

류현진 선수는 11월 3일 국가인권위원회에 방문하여 최영애 위원장과의 차담회를 통해 스포츠 인권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류현진 선수는 “스포츠는 스스로 즐겁게 할 때 더 잘 할 수 있고, 모두가 진정으로 즐기는 스포츠로 빛을 발할 수 있다. 모든 선수들이 즐겁게 운동할 수 있는 사회 분위기를 만드는데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인권위는 인권이 최우선인 스포츠문화 조성을 위해 「#인권 먼저, 즐거워야 스포츠다」대국민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유튜브 등을 통해 캠페인 영상을 볼 수 있으며, 스포츠인권선서 시즌2 웹페이지를 통해 스포츠를 사랑하는 국민 누구나 선서에 참여할 수 있다. 스포츠인권선서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류현진 선수 싸인볼배트, 팝소켓 등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