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외국인 기상예보관’ 교육 과정 운영
기상청, ‘외국인 기상예보관’ 교육 과정 운영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10.23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 지역 기상청 직원 대상 실시간 온라인 교육 실시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외국인 기상예보관을 대상으로 우리의 기상분석 기술을 전달하는 교육과정이 운영된다.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아시아 지역 기상청 직원을 대상으로 ‘외국인 기상예보관 과정’과 ‘외국인 기상레이더 자료 활용 능력 향상과정’을 실시간 온라인 교육으로 운영한다.

기상청은 외국기상청 직원 대상 교육과정을 1998년부터 지금까지 국내 집합과정(대면)으로 운영한 바 있다.

이번 교육은 한국기상청의 태풍, 집중호우 등 발전된 과학적 예보기술과, 기상레이더 반사도 및 강수분석 기법 등을 중심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위기를 변화의 기회로 삼아 실시간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하였으며, 교육 인원을 약 2.5배 늘려 총 7개국 66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운영한다.

예보관 과정은 10월 26일~11월 6일까지, 레이더 과정은 11월 16일~27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주요 교육내용은 △나라별 현황 및 실행 계획 발표 △한국예보 실무 △수치예보 및 자료 분석 활용 △위성·레이더 자료 활용 등이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우리나라의 앞선 예보기술과 과학적인 레이더 분석 능력이 아시아 지역의 각국의 기상예보 역량 향상에 지속적으로 이바지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교육방법을 개발하여 운영할 계획입니다.”라고 말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