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 '보건소 모바일헬스케어사업' 시행...참여자 모집
마포구,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 '보건소 모바일헬스케어사업' 시행...참여자 모집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10.2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장기화 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건강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구민들을 위해 비대면 방식의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건소 모바일헬스케어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마포구 보건소 모바일헬스케어사업은 만 19세 이상의 성인 중 혈압, 혈당, 중성지방, 허리둘레, HDL-콜레스테롤 등 건강 위험요인을 1가지 이상 갖고 있는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보건소 전문가가 모바일 앱(APP)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맞춤형 건강상담서비스를 제공하려는 목적으로 14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대상자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사전에 마포구 보건소에 방문하여 사전 검사를 통해 건강 위험요인을 파악하게 된다.

선정된 대상자에게는 평상시 보행수, 보행거리, 심박수, 소모칼로리 등 건강상태가 자동 전송되는 스마트워치(손목형 활동량계)가 지급된다. 구는 이 최신의 모바일 앱을 통해 구민의 건강상태와 운동량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개인별 맞춤 운동상담 서비스 등을 제공해 구민 건강관리 관리에 효율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자동 전송되는 정보 외에 대상자가 평소 본인의 운동량과 영양섭취 등 부가정보를 기록하면 이 역시 보건소 전문인력(의사, 간호사, 영양사, 신체활동 전문가, 코디네이터)에게 전송되어 대상자별 맞춤형 건강관리 목표 설정과 상담 서비스가 이루어진다.

또한, 참여 대상자는 총 24주(6개월) 동안 보건소에 2~3회 방문하여 혈액검사, 혈압측정, 신체계측, 체성분 검사 등을 받고 그 검사결과를 바탕으로 영양, 운동 등 분야별 상담과 다양한 건강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참여자 선정 기준은 만 19세 이상의 마포구민 또는 직장인으로 건강위험요인(혈압, 혈당, 중성지방, 허리둘레, HDL-콜레스테롤) 중 1개 이상이 위험군으로 판정된 사람이다. 단, 고혈압·당뇨·고지혈증 진단을 받거나 해당 질환 치료를 위해 약물을 복용하고 있는 사람은 제외된다. 

선착순 140명을 모집하며 참여 신청 및 문의사항은 마포구보건소 건강증진과로 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모바일헬스케어사업을 진행한다”라며 “만성질환을 예방하고 스스로 건강관리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인 만큼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