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성 "수돗물 안심하고 마시라더니...수공 음수대 관리 엉망"
임종성 "수돗물 안심하고 마시라더니...수공 음수대 관리 엉망"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10.19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질검사 주기 부적정 41.9%, 소독주기 부적정 45.4%...12대 수질기준 초과하기도
임종성 의원, “음수대는 곧 수공의 얼굴, 면밀한 관리로 수돗물 신뢰 회복해야”
임종성 의원(사진 : 뉴스1 제공)
임종성 의원(사진 : 뉴스1 제공)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한국수자원공사가 설치 및 관리 중인 음수대 중 41.9%가 수질검사 주기, 45.4%가 소독 및 점검주기를 어겼고, 이 중 12대에서는 수질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임종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광주시을)이 한국수자원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0년 7월 기준 한국수자원공사가 설치 및 관리 중인 음수대 434대를 점검한 결과, 41.9%인 182대가 수질검사 주기를 지키지 않았고, 45.4%인 197대가 소독 및 점검주기를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에는 2015년 설치 이후 현재까지 단 한번도 수질검사를 시행하지 않은 경우도 있었다.

심지어 이 중 12대에서는 수질기준을 초과한 경우도 발생했다. 나주수도지사의 사무실에 있는 음수대의 경우, 지난 5월 실시한 수질검사 결과 일반세균이 기준치인 100CFU/ml 대비 14배높은 1400CFU/ml가 검출되기도 했고, 김천부항지사의 경우 2019년 10월 시행한 수질검사 결과 총대장균군이 검출되기도 했다.

임 의원은 “수돗물 음용률 제고는 사소한 곳에서부터 신뢰가 쌓이지 않으면 불가능하다.”며 “음수대 전반에 대한 수질검사는 물론, 면밀한 관리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