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 설계 기술 신기술 인증 받은 한온시스템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 설계 기술 신기술 인증 받은 한온시스템
  • 홍은기 기자
  • 승인 2020.09.25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핵심부품 개발로 미래차 전환 메가 트렌드 대응에 박차
사진 :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 제품 / 사진 제공 : 한온시스템
사진 :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 제품 / 사진 제공 : 한온시스템

글로벌 열 에너지 관리 솔루션 기업 한온시스템㈜은 이모빌리티 시장 선도를 위해 전방위 행보를 이어간다. 지난 달 K-뉴딜위원회의 미래차 간담회에서 업계 선도 사례를 단독 발표하면서 두각을 나타낸데 이어, 최근에는 전기차용 혁신 기술 개발로 그린뉴딜을 본격화했다.

지난 22일, 한온시스템은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 설계 기술로 신기술(이하 NET, New Excellent Technology) 인증을 획득했다고 전했다.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및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주관 신기술 인증 수여식 행사는 9월22일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선정하는 NET 인증은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고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최신기술을 조기 발굴해 그 우수성을 인증함으로 상용화와 거래를 촉진하는 제도로, 인증 받은 기술은 산업기술보호법에 따라 산업기술로 보호 받는다. 

이번 NET를 통해 우수성을 입증 받은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는 리시버 드라이어 일체형으로 전기차의 히트펌프시스템 내 설치되어 기존 공랭식과 비교해 더욱 효과적으로 전기차의 냉난방 및 모터∙인버터, 배터리의 열 에너지를 관리한다. 

한온시스템이 3년 간 독자적으로 연구 개발한 이 혁신 기술은 냉방 뿐 아니라 전기차 구동계 폐열 활용을 극대화해 난방까지 해결하면서 히트펌프시스템의 효율까지 향상시켰다. 이를 통해 열 교환 성능을 기존 공랭식 콘덴서 대비 20% 이상 개선했고, 기능 통합 모듈화 및 시스템 단순화를 통해 부품 수를 줄임으로써 중량 저감 효과 및 가격경쟁력도 확보했다. 또한 800V 고전압에서도 안정적인 배터리 급속 충전이 가능토록 설계돼 차세대 전기차에서 없어서는 안 될 핵심부품으로 자리매김했다. 

한온시스템의 최고기술경영자(CTO) Steven Clarke 부사장은 “한온시스템은 친환경차 시장을 선도하는 다양한 열 관리 솔루션을 갖추고 있다”며 “이번 NET 인증으로 당사가 전기차 상용화에 혁신적 기여했음을 인정받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온시스템은 이번 기술을 포함해 총 16개의 신기술을 인증 받았다. 

전기차용 수냉식 실외기는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인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에 탑재될 계획이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