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권익위 이동신문고, 코로나19피해 소상공인 찾아간다
국민권익위 이동신문고, 코로나19피해 소상공인 찾아간다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9.17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금산 국제인삼시장, 23일 논산 화지중앙시장에서 ‘생활 속 고충’ 상담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는 이번 추석을 맞아 코로나19와 자연재해로 생업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남 금산·논산지역 소상공인들과 주민들의 애로사항 듣고 고충을 해소하기 위해 22~23일 금산 국제인삼시장과 논산 화지중앙시장 5일 장터에서 상담버스를 이용한 이동신문고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동신문고는 국민권익위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등 협업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상담반이 지역 소상공인 및 주민들을 찾아가 고충을 듣고 해결하는 현장중심의 고충민원 상담서비스다. 올해 들어 8월까지 이동신문고는 총 45회 운영하여 948건을 상담했고, 450여건을 현장에서 해결했다.

특히, 이번 이동신문고는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식업, 카페·PC방·실내체육시설 등 서비스업, 각종 도소매업 등에 종사하는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긴급대출·고용유지지원금 등 맞춤형 특화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국민권익위는 이동신문고 운영 중 손세정제 비치, 발열 확인, 마스크 착용, 참석자 간격 유지 등 코로나19 예방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계획이다.

황호윤 국민권익위 고충처리국장은 “정부혁신 실행과제인 ‘민원 취약분야 해소’를 위해 소외지역 및 사회적 약자를 직접 찾아가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의 고충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라며 “금산·논산지역 소상공인 및 주민들께서는 이동신문고 상담버스를 방문해 다양한 고충들을 해결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