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혈중 산소포화도 측정 가능한 '애플워치6' 등 신제품 공개
애플, 혈중 산소포화도 측정 가능한 '애플워치6' 등 신제품 공개
  • 홍은기 기자
  • 승인 2020.09.16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패드 및 애플워치SE  등 신제품 발표...아이폰 신모델, 내달 발표될 듯

[미디어리퍼블릭] 애플이 15일(현지시간) 손목시계형 단말기 '애플워치'와 태블릿PC '아이패드' 등 신제품을 공개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애플이 이날 공개한 '애플워치6'는 혈중 산소포화도를 측정하는 센서가 탑재돼 있는 게 특징이다. 이와 함께 보급형인 '애플워치SE'도 함께 공개했다. 애플워치6와 애플워치SE 가격은 각각 399달러, 279달러부터다. 

애플은 '아이패드' 신제품도 공개했다. 8세대 신모델은 329달러, A14 프로세서가 탑재된 '아이패드 에어4'는 599달러부터로 가격이 책정됐다.

애플 측은 이들 신제품 발매를 통해 연말 특수를 노리고 있으며,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에 따라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은 이용자들을 주요 타깃으로 하고 있다.

애플의 주력상품인 '아이폰' 신모델은 다음달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도 애플은 이날 동영상과 음악·게임 등의 구독 서비스를 하나로 묶은 '애플원'(개인용 월 15달러·가족용 월 20달러)과 애플워치 이용자용 버추얼 트레이닝 서비스 '애플피트니스+'(월 10달러·연 80달러)를 연내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