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행정안전부 주관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 장관상 수상
안산시, 행정안전부 주관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 장관상 수상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08.0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년 지자체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달 30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대회는 저출산 극복 우수사례를 지자체별로 공유하고 확산하기 위해 마련돼 올해로 5회째를 맞는다.

경기도 대표로 선정된 ‘안산시 임신부 100원 행복택시’ 시책은 전국 단위 경진대회에서 정부의 저출산 대응 정책방향에 부합하는 동시에 국민 체감도가 높은 사업으로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는 이에 따라 6천만원의 특별교부세와 저출산 대응 우수 정책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1차 경기도 심사에서 17개 시·군의 21건 시책 중 대표로 선정됐고, 2차 전국단위 심사에서 11개의 지자체 시책 가운데 3위에 해당하는 장관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얻었다.

임신부 100원 행복택시는 민선7기 윤화섭 시장 공약으로, 대중교통 이용에 어려움이 있는 임신부와 태아의 건강 유지를 위해 임신부터 출산까지 병원 진료 시 택시를 단돈 ‘100원’에 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난해 5월 시는 안산시만의 차별화 된 선도적인 저출산 극복과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해 도입해 지난 6월까지 7천100여회가 운행될 정도로 임신부와 시민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실효성 있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저출산 대응 시책을 통해 더불어 살아가기 좋고,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안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국 시 단위 최초로 추진 중인 ‘대학생 본인부담 등록금 반값 지원’을 비롯해 청년소통 공간인 경기내일스퀘어안산 상상대로 조성, 청년활동협의체 운영, 무상 교복 지원, 출산장려금 확대 지원 등 다양한 인구청년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