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밸류, 크리에이터와의 만남 도시문화 플랫폼 ‘어반웨이브’ 론칭
네오밸류, 크리에이터와의 만남 도시문화 플랫폼 ‘어반웨이브’ 론칭
  • 홍은기 기자
  • 승인 2020.08.03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고유의 정서 담긴 사람 중심의 도시 문화 공간 조성 추진

라이프스타일 디벨로퍼 ‘네오밸류’(대표: 손지호)가 크리에이터 인재들과 함께 사람 중심의 새로운 도시 문화를 만드는 도시문화 플랫폼 ‘어반웨이브(URBAN WAVE)’를 론칭했다고 3일 밝혔다.  

‘어반웨이브’는 라이프스타일 디벨로퍼로서 더 나은 도시 문화를 제안하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발전시켜온 네오밸류가 처음 선보이는 도시문화 플랫폼으로, 건축가, 디자이너, 콘텐츠 기획자 등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와 함께 도시의(urban) 개성이 살아있는 새로운 문화 파도(wave)를 일으키겠다는 뜻을 담아 이름지었다. 

네오밸류는 지난 2013년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그룹 ‘어반라이프’를 설립하며 도시 문화와 관련된 콘텐츠를 강화해왔다. 앞으로는 어반웨이브를 통해 크리에이터와 협업하여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프로세스를 구축하고, 성수동, 익선동, 용산 등 서울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도시 문화 공간 조성에 힘쓸 예정이다. 네오밸류는 어반웨이브를 통해 현재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크리에이터 및 차세대 인재들과 교류 폭을 확대해 사람과 로컬에 대한 심도 있는 고민을 바탕으로 경험하고 싶은 새로운 도시 문화를 만드는 데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네오밸류는 그 첫 시작으로 ‘성수 복합 문화 발전소’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성수 복합 문화 빌전소는 크리에이터들이 모여 작업할 수 있는 창의적인 업무 공간과 2030 밀레니얼 세대가 함께 즐기는 상업 시설을 갖춘 공간으로, 대지면적 570평, 연면적 5000평 규모로 건축하는 프로젝트다.

성수 복합 문화 발전소 프로젝트의 크리에이터로 함께 할 아이디어 공모에는 서로아키텍츠, 언맷피플, 네임리스건축, NEED 등 4개 사가 참여했다. 네오밸류는 어반웨이브 홈페이지를 통해 성수동 고유의 결을 유지하면서도 지역 특유의 개성이 담긴 공간 조성에 대한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는 설계사들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네오밸류는 성수 복합 문화 발전소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어반웨이브를 통해 크리에이터들과 협력을 강화해 사람 중심의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데 총력을 다할 예정이다. 또한 네오밸류는 프로젝트 기획 단계부터 크리에이터와 함께 고민하며 도시문화를 만들어나가는 모든 과정을 어반웨이브 홈페이지를 통해 공유할 예정이다.

네오밸류 손지호 대표는 “네오밸류는 크리에이터에게 가치있는 도시문화를 만드는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활동 영역을 넓힐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크리에이터는 네오밸류의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하며 참신한 영감을 제공함으로써 더 나은 도시문화를 제안하는 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며 “네오밸류와 어반웨이브가 만들어갈 새로운 도시문화 프로젝트에 함께 할 크리에이터 인재들의 많은 지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도시 문화 공간에 관심있는 누구나 어반웨이브 홈페이지에서 회원 가입 후 어반웨이브의 소식을 메일링 받을 수 있으며, 네오밸류의 프로젝트를 함께 할 크리에이터로 등록할 수 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