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창업자 역량 강화 '2020년 창업보육 프로그램' 운영
동작구, 창업자 역량 강화 '2020년 창업보육 프로그램' 운영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07.31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린 창업 상담실, 분야별 전문 컨설팅, 1인 창업아카데미 등 창업 맞춤형 교육으로 구성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오는 12월까지 창업자 역량 강화를 통해 기업의 경영 안정화와 성장을 돕는 창업보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열린 창업 상담실 ▲분야별 전문 컨설팅 ▲1인 창업아카데미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구는 지난해 2월부터 우수한 창업인재를 발굴‧육성하기 위해 상도동에 청년창업지원센터를 조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초기창업기업과 예비창업자 등 14명(기업)을 이달 모집완료했다. 

먼저, 구는 내달 13일(목)부터 10월 30일(금)까지 청년창업지원센터에서 창업지원시설 입주기업 대표를 대상으로 ‘분야별 전문 컨설팅’을 실시한다. 

경영, 투자, 세무, 회계, 법률 등 총 5개 분야의 전문가와 1:1 매칭으로 기간 중 6회, 1회당 4시간 진행하며, ▲경영전략, 비즈니스모델 수립, 투자유치 등 경영, 투자 컨설턴트 ▲기업회계, 법인 손익분석, 세법 등 세무‧회계 컨설팅 ▲지식재산권 분쟁‧소송 법률자문, 회사법 및 상법 관련 법령해석 등 법률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한, 청년창업지원센터에서는 ‘열린 창업 상담실’을 연중 상시 운영한다.

창업보육 전담매니저가 창업에 관심 있는 지역주민, 학생, 예비창업자 등을 대상으로 ▲사업자등록, 인허가 등 창업 절차 안내 ▲정부 지원 사업 활용방법 및 공모사업 정보제공 ▲관내 대학교, 창업카페 등 유관기관과 지원사업 연계 방법을 1:1로 상담한다.

아울러, 8월 31일(월)부터 12월 11일(금)까지 대방동 중소기업창업지원센터에서는 소자본 기술창업에 관심 있는 관내 (예비)창업자 14명을 대상으로 ‘1인 창업아카데미’를 운영한다.

분야별 외부 전문강사와 함께 ▲1기(8.31.~9.25.) 반려견을 위한 뜨개질 등 소품제작교육 ▲2기(10.12.~11.6.) 온라인 명함 제작, 실전 SNS 마케팅, 카탈로그 만들기 ▲3기(11.16.~12.11.) 가죽 업사이클링 수공예품 제작 등 주 3회씩, 총 48시간 진행된다.

구는 코로나19 감염병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프로그램 운영 시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및 방문자 출입 기록대장 관리, 손소독제 비치, 책상‧테이블 간격 최소 1m 이상 배치 등 감염병예방수칙을 준수한다.

김정원 경제진흥과장은 “(예비)창업자를 위한 철저한 창업 준비 지원을 통해 성공적인 창업으로 이어져 침체된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며 “많은 (예비)창업자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