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희 문체부 차관, 대한장애인체육회 체육인지원센터 현장 방문
최윤희 문체부 차관, 대한장애인체육회 체육인지원센터 현장 방문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7.1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 체육인의 (성)폭력 근절 등 인권 강조
(사진=문체부)
(사진=문체부)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최윤희 제2차관은 7월 10일 대한장애인체육회 체육인지원 센터(이천훈련원 내)를 방문했다.

체육인지원센터에서는 장애 체육인을 대상으로 (성)폭력, 성희롱, 고충민원 등을 신고·접수·상담·처리하고 있다.

이번 방문은 장애 체육인들의 인권 침해 실태를 파악하고 피해 발생 시 피해자가 신속하고 적정하게 보호받고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윤희 차관은 체육인지원센터 상담사들과 대화를 나누며 “(성)폭력 등을 정당화할 정도로 높은 가치를 가진 메달은 없고, 국위 선양이 선수 개인의 불행을 담보로 이루어져서는 안 된다.”라며, “장애 체육인 피해자들이 불이익이나 2차 피해에 대한 두려움 없이 용기 내어 피해를 고발하고, 신고할 수 있도록 체육인지원센터의 역할이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이천훈련원장과 체육인지원센터장 등 관계자들에게 “장애 체육인의 (성)폭력 등 비리근절을 위해 적극적으로 제도와 인식을 개선하는 데 계속 노력해야 한다.”라고 당부하며, “정부도 인권이 보호되는 스포츠 환경을 만들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