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보관함 지원
동작구,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보관함 지원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06.30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화재로부터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방연마스크 보급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방연마스크는 특수용액에 젖은 필터형태의 손수건으로, 화재발생 시 연기 등 유독가스의 흡입을 막아 신속한 대피를 돕는다.

구는 지난해 12월 「서울특별시 동작구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비치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올해 처음 사업비 약 6900만원을 투입해 어린이와 어르신 등이 이용하는 시설에 방연마스크를 보급한다.

구는 동작소방서와 협력해 시설별 적정 보급수량과 알맞은 설치장소 지정을 위한 현장 조사를 실시했으며, 7월까지 총 133개소에 방연마스크 17000여 매와 보관함을 지원한다.

대상시설은 ▲어린이집 68곳 ▲경로당‧노인복지시설, 장애인복지시설 등 59곳 ▲사회복지관 6곳이며, 시설의 연면적, 1일 최대 이용인원 등을 고려해 보급할 계획이다. 
방연마스크 보급시설에 설치되는 보관함에는 ‘화재대피용 구조 손수건’이라는 하얀색 글자가 축광(蓄光) 처리되어 정전 시에도 마스크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한다.

유옥현 안전재난담당관은 “화재발생 시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방연마스크 보급으로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더욱 철저히 지키겠다”며 “앞으로도 생활 속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된 취약계층을 세심히 살펴 주민 모두가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오는 12월까지 노후‧열악한 주거환경으로 화재, 누전 및 감전 등 각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안전점검과 시설정비 무료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