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텐더·잡채볶음밥 등 장병 급식에 유명브랜드 제품 제공된다
치킨텐더·잡채볶음밥 등 장병 급식에 유명브랜드 제품 제공된다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6.3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위사업청, 시중 유통품 시범 조달로 군 급식 품질향상 기대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앞으로 입대 전에 먹었던 유명 브랜드의 음식들을 군 생활 중에도 맛볼 수 있게 딘다.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치킨텐더 등 급식류의 시범 조달 신규품목을 시중에서 판매 중인 제품으로 선정하여 계약했다.
   
방위사업청은 지난 2월 발표한 바와 같이 장병들이 먹고 입는 군용물자의 품질 향상을 위해 올해 초부터 ‘계약불만제로센터’를 운영하여 「군용물자 조달체계 제도개선」을 추진해오고 있다.

제도개선 방향은 시중 유통품 납품이 가능하도록 구매요구서를 핵심 재료 위주로 간소화하고, 적정원가를 보장하는 등의 내용이다.

우선 구매요구서는 모든 소요재료의 함량을 표기하던 방식에서 주요 재료의 함량*만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변경하였고, 원가산정은 그동안 최저 견적 가격을 적용하여왔으나 이번에는 시중의 적정 거래 가격을 적용해 여러 업체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는 평균 5∼6개 제조업체가 입찰에 참여하여왔으나 이번에는 품목당 20개 내외의 업체가 입찰에 참여하는 효과가 있었다.

입찰 및 적격심사 결과, 방위사업청은 신세계푸드 등 유명 식품업체와 계약을 체결하였고, 되어 우리 장병들이 인기 있는 브랜드 제품을 먹을 수 있게 되었다.

계약업체 중 신세계푸드는 널리 알려진 대형 식품 제조·유통사로서 다양한 PB(Private Brand)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올반 슈퍼크런치 치킨텐더’ 등을 군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에 추진한 시범품목이 납품되는 8월부터 우리 장병들은 입대 전에 먹던 제품들을 입대 후에도 그대로 맛볼 수 있어 군 급식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왕정홍 방위사업청장은 “품질 최우선의 군용품 조달을 위해 이번 시범품목 계약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먹고 입는 군용물자의 품질이 향상되도록 관계기관과 협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