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취약계층 '저소득층 무료중개서비스' 통해 지원
강동구, 취약계층 '저소득층 무료중개서비스' 통해 지원
  • 이동섭 기자
  • 승인 2020.05.21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리퍼블릭] 이동섭 기자=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지역 내 계속된 재건축 이주로 전·월세 가격이 상승하여 중개보수 등 제반비용이 늘어남에 따라 지역 주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기 위해 취약계층 주민을 위한 무료중개를 지원하고 있다.  

‘저소득층 무료중개서비스’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족, 홀몸어르신 등 관내 저소득주민이 1억원 이하 주택 전·월세를 계약할 때 부동산중개사무소에 지급한 중개보수를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강동구지회와 협력하여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6년부터 시작한 사업은 최근까지 총 214가구, 약 2천800만원을 지원했다.

현재까지도 꾸준히 신청자가 늘어가며 주거생활 안정에 기여하고 있는 ‘저소득층 무료중개서비스’사업은 타 시군구에도 벤치마킹(부동산 분야) 해 갈 정도로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와 부동산에 활력을 되살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대상자를 찾아 진행할 예정이다. 신청은 동 주민센터에서 전입신고 시 무료중개도 같이 접수하면, 구청 부동산정보과에서 지원 대상 여부를 심사하고 부동산중개업소에 지급한 중개보수(법정 중개보수)를 30만 원 이내에서 돌려준다.

아직 신청하지 못한 주민도 전·월세 계약일로부터 2년 이내이면 동주민센터 및 강동구청 부동산정보과로 신청할 수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도적인 지원대상자 발굴로 수혜자가 누락되지 않도록 함은 물론이고,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주민들에게 힘을 보태겠다.”라고 전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