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삼석 “방역역량 제도적 확립 위해 체계적 법제화 시급”
서삼석 “방역역량 제도적 확립 위해 체계적 법제화 시급”
  • 홍정기 기자
  • 승인 2020.05.11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의 질병관리청 승격 입장 환영
방역역량 강화를 위해 완벽한 정부지원을 담은 법체계 확립해야
상시방역체계 구축 위해 가칭 방역부 신설해야

[미디어리퍼블릭] 홍정기 기자=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영암 무안 신안)은 11일“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3주년 특별연설에서 질병관리본부의 질병관리청 승격을 통해 전문성과 독립성을 강화하겠다”고 입장을 표명한데 대해 적극적인 환영의 뜻을 밝혔다.

서삼석 의원은 “코로나-19 국면에서 대한민국은 이미 중앙정부와 지자체, 의료보건인, 국민들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방역과 보건의료 체계가 세계 최고 수준임을 확인했다”면서 “이제는 방역역량의 제도적인 확립을 위해 강력한 권한과 완벽한 정부지원을 체계적으로 규정한 법제화가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어“코로나-19뿐 아니라 해마다 되풀이되는 구제역, AI, ASF 등 가축전염병의 위협에서 人獸전염병 공통으로 방역역량을 강화해야 한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 소관의 방역정책국과 검역본부, 보건복지부 소관의 질병정책과와 질병관리본부를 통합한 가칭 방역부를 신설하여 人獸전염병 공통으로 상시 감염병 대응 체계를 확립할 것”을 정부에 요구했다.

아울러 서삼석 의원은 “지역의 열악한 감염병 대응체계를 개선하고 보건의료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거점 의과대학과 부속종합병원 신설을 시급히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끝으로 서삼석 의원은 “가칭 방역부와 지역 거점병원 신설을 통해 감염병 전문 석학들이 모인 인력풀을 확보하고 지역의 열악한 보건의료 문제를 해소해 간다면 대한민국은 세계를 뛰어넘는 방역 1등 국가로 거듭날 것이다”면서 “감염병 대응 역량을 획기적으로 강화하여 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가기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중앙정부와 함께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