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욱 의원, 수도권 최다득표수로 당선
이원욱 의원, 수도권 최다득표수로 당선
  • 홍은기 기자
  • 승인 2020.04.16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정부 성공과 화합정치 각오 밝혀

[미디어리퍼블릭] 홍은기 기자=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경기 화성을(동탄)에 출마한 이원욱 의원이 19대, 20대에 이어 3선 고지에 올랐다. 

화성시가 시로 승격한 후 최초의 3선의원이고, 이원욱 의원이 화성에서 첫 당선된 후 8년여, 화성갑 송옥주 의원이 당선되어, 민주의 불모지 화성 전 지역에서 민주당 후보가 당선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원욱 의원의 열정과 진심이 화성 전역을 개혁의 땅으로 일군 것. 

코로나19로 인해 어렵게 치러진 이번 선거에서 이원욱 후보는 최종 64.53%의 득표로 당선되었으며, 유권자수 98,612명의 지지를 받아 전국 높은 수준에 달하는 득표수를 얻었다. 

또 수도권 최대 득표차로 당선, 압도적인 승리를 얻은 것이다. 재선으로 당에서는 공수처법과 유치원3법 등을 주도적으로 통과시켰으며, 지역현안 해결에 대안을 제시해 온 모습에 주민들의 신뢰가 두터운 결과다. 

이원욱 의원은 동탄 주민의 가장 큰 염원인 인동선과 동탄트램의 조기 착공, 그리고 GTX 동탄-삼성간의 선개통을 비롯해 국제규격의 수영장과 1500석 규모의 문화공연장설립을 대표공약으로 표심을 공략했다.

이번 승리를 통해 이원욱 의원이 8년의 재임기간 동안 동탄의 발전을 위해 달려왔던 여러 가지 사업들의 추진이 더 큰 힘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선거 유세기간 동안 밝힌 대로 지역문제는 물론 이번 코로나19로 드러난 대한민국 사회의 취약점을 해결하고, 어려운 서민경제를 살리기 위해 일하는 국회를 만들어 갈 것으로 보인다.
   
이 의원은 “이번 선거에서 보여 주신 동탄 주민들의 성원과 지지에 깊이 감사드리며 여러분의 선택에 후회됨이 없도록 더 낮은 자세로 공감과 소통으로 일하겠다”며 “국회로 돌아가 서민 경제 해결에 앞장서며, 진영 논리가 아닌 사회 통합을 위해 앞장서겠다”라고 다짐했다. 

이밖에도 세월호 참사 6주년, 국민의 눈물이 채 마르지 않은 오늘, 안전사회를 만들어가겠다는 각오도 밝혔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