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소관 국립문화예술시설 휴관 유지
문화체육관광부 소관 국립문화예술시설 휴관 유지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0.04.0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물관·미술관·도서관 24곳, 공연장 5곳 휴관, 7개 국립예술단체 공연 중단

[미디어리퍼블릭] 차미경 기자=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 2주 더 연장됨에 따라 국립문화예술시설의 휴관도 연장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동안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중앙도서관 등 소속 24개 박물관·미술관·도서관과 국립중앙극장 등 5개 국립공연기관의 휴관을 유지하고, 국립극단 등 7개 국립예술단체의 공연도 중단한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 단계 이후 지속해오던 국립문화예술시설의 휴관과 국립예술단체의 공연 중단 조치(2. 25.~4. 5.)를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는 동안(~4. 19.) 유지해야 한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국립문화예술시설의 개관과 국립예술단체의 공연 재개 시기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끝나고, 코로나19 확진자의 감소 상황과 기관별 재개 준비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할 예정이다.

아울러, 문체부는 최근 국립문화예술시설의 휴관과 지속되는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 국민들이 집에서도 온라인을 통해 수준 높은 전시와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온라인서비스의 품질을 개선하고 각 기관에서 더욱 풍부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문체부는 앞서 온라인 전시 와 공연 콘텐츠를 국민들이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통합 안내 페이지를 개설한 바 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