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전 총리, 파주서 박정·윤후덕 후보 지원유세 실시
이낙연 전 총리, 파주서 박정·윤후덕 후보 지원유세 실시
  • 홍은기 기자
  • 승인 2020.04.06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촌통일시장 방문 후 금릉역 중앙광장에서 유세
“박정 후보, 21대 국회에 꼭 필요한 사람”

[미디어리퍼블릭] 홍은기 기자=유력한 대권주자이자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파주 국회의원 후보을 위해 지원 사격에 나섰다.

박정 후보 측에 따르면, 이낙연 전 총리는 6일 오후 1시 금촌통일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하고, 순댓국밥집에서 식사를 했다. 이 자리에는 파주시을 박정, 파주시갑 윤후덕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소속 경기도의원, 파주시의원들이 함께했다.

이낙연 전 총리는 식사 중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 대책과 파주 지역의 현안과 해결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식사 후 시장 점포에서 상인들을 격려하고, 금릉역 중앙광장으로 이동해 유세에 나섰다. 

손 소독제를 바르며 유세차에 오른 이낙연 전 총리는 박정 후보에 대한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이 전 총리는 “박정 후보는 사업으로 성공한 사람이며, 그만큼 실물경제를 잘 아는 정치인”이라고 소개하며, “박정 후보는 중국, 러시아 문제를 비롯해서 국제관계에 상당한 정도의 전문지식을 갖고 있다, 21대 국회에 꼭 필요한 사람”이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박정 후보는 “저 박정의 손을 다시 한 번 잡아주신 다면 집권여당의 힘 있는 재선의원이 되어 이낙연 전 총리의 손을 꼭 잡고, 파주 발전의 큰 길, 평화의 대로를 가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