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채널 노보스 인더스트리, 악플 조장과 방관으로 유튜브 채널 오토기어 고소
유튜브 채널 노보스 인더스트리, 악플 조장과 방관으로 유튜브 채널 오토기어 고소
  • 홍정기 기자
  • 승인 2020.03.04 11:08
  • 댓글 18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은규와 김정민 대표의 대화 중 일부

3월 2일, 유튜브 채널 노보스 인더스트리의 노은규가 유튜브 채널 오토기어의 김정민 대표를 명예훼손과 업무방해로 고소한다고 밝혔다.

노보스 인더스트리와 오토기어는 자동차 리뷰를 전문으로 하는 유튜브 채널이다. 김정민 대표는 오토기어 채널을 통해 여러차례 노보스 인터스트리 노은규의 의견을 부정해왔다. 단순 반론이라고 하기에는 욕과 조소가 섞이는 등 다소 거칠고 자극적일 때도 있었다.  

"지오메트리는 인간이 느낄 수 없다. 카본 드라이브 샤프트는 인간이 느낄 수 없다, 종합적인 주행 퍼포먼스에서 느꼈다고 착각하는 것이다. 알류미늄 합금에 진동 상쇄는 없다. (진동이 상쇄된다고 말하는 것은)X소리이고 키보드 워리어이다. (자동차 하체를) 한 눈에 보고 알아낸다는 것은 정신이 나갔거나 알고 있다고 착각하는 것이다."

이로인해 해당 영상들에 노보스 인더스트리와 노은규를 비방하는 많은 덧글이 생겼고, 노은규는 김정민 대표에게 함께 방송할 것을 제안했다. 누구의 견해가 정확한지를 가리기 위함이었다. 김정민 대표도 흔쾌히 수락했다. 그러나 함께 방송을 하는 일정이 차일피일 밀리며 결국 성사되지 않았다.

얼마 후 2월 16일 김정민 대표는 오토기어 유튜브 채널을 통해 "(노은규와) 결이 달라 함께하지 않는다, 유흥 업소를 좋아하는 사람…" 등 근거 없는 이유로 노은규와 함께 방송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리고 최근 논란이 불거지자 노은규를 비방한 부분을 삭제하였다.

이후 몇 차례 노은규의 유튜브 라이브 방송 중, 시청자들이 라이브 채팅으로 김정민 대표의 가족을 언급하며 함께 방송할 것을 종용했다. 과거 김정민 대표의 ‘가족을 건다.’는 발언을 빌려 말한 것이다. 이에 노은규는 시청자들의 채팅을 멈추기 위해 "(김정민 대표에게)방송에서 가족 걸지 말아라. 주변에 자식을 키우는 부모님들이 소스라치게 싫어한다. 자식을 걸고 방송하는 사람과 방송하지 말라."며 가족을 개입시키지 말라 조언했다.

그러자 2월 29일 김정민 대표는 오토기어 유튜브 채널에 노은규에 대한 항의성 영상을 올렸다. "가족을 비하하지 말라. 날 더이상 자극하지 말라."며 노은규가 자신의 가족을 비하하고 언급했다는 점을 문제 삼았다. 또한 노은규의 유튜브 라이브 방송 중 노은규가 ‘가족을 걸지 말라, 주변 부모님들이 싫어한다.’는 부분만 유튜브 오토기어 채널에 올려 놓았다. 여러 차례의 라이브 방송 중에 올라온 시청자들의 채팅과 전후 맥락이 빠져있어, 노은규가 갑자기 가족을 언급하는 것처럼 보이는 영상이다.   

갈등과 전체 과정의 내막을 모르는 시청자들은, 노은규가 김정민 대표의 가족을 비하했다고 알게 되었고 오토기어의 유튜브 채널, 노보스 인더스트리의 유튜브 채널, 클리앙, 보배드림 등 자동차 커뮤니티 상에 노은규를 비난하는 글과 댓글이 쏟아졌다.

곧이어 2월 29일 김정민 대표는 노은규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냈다. 김정민 대표는 "남자답게 스포츠(격투기)로 붙어 해결하자. 지는 사람이 유튜브를 떠나는 것"이라고 제안했다. 노은규는 이를 거절했고, 고소장을 접수했다.

김정민 대표는 인터뷰를 통해 “노은규 뿐 아니라, 김한용 기자(유튜브 채널 모카), 박병일 명장(유튜브 채널 명장본색) 등 다수의 견해에 반론을 제기했다. 노은규가 예민하게 반응하는 것뿐” 이라며 “법적으로 죄가 없음을 밝히겠다”고 선을 그었다.

노은규는 “명백한 잘못에도 근거 없는 사실을 영상에 담고, 삭제하기를 반복하며 악의적으로 명예를 훼손했다. 증거들이 보여주듯 가족을 비하한적도 없고, 가족은 언급한 것도 내가 아니다. 심각한 명예훼손과 예정된 협찬 매출들이 취소되었다”며 법적 책임을 묻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한편 카이스트 출신, 포뮬러3 선수 출신이라는 김정민 대표의 이력이 시청자들이 신뢰를 얻는데 도움되었을 것이 자명하다. 그러나 김정민 대표와의 인터뷰에서 여러 차례 사실 관계를 확인하려 했지만 김정민 대표는 대답을 회피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8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달세 2020-03-10 14:36:28
이젠 악의적인 댓글만 반복해서 올릴 뿐인가요

수차례 알려드렸지만
다시한번 알려드립니다

노은규가 주장하는 성명불상인 3인은

교수목 : 7월에 신원확인 되었음
그러나, 수개월간 신원불상이라 기소중지 되었다고 거짓말 해왔음

그외 2인 : 회원탈퇴로 인한 신원확인 안되어 고소 중지함
그러나, 성명불상으로 기소중지 되었으며 대포폰유저라고 거짓말 해왔음


민사판결 어그로꾼들

양측의 중요 고소에 관련해서

노은규가 한 고소는 수개월전에 모두 패소했음
근래에 새로 시작 업무방해 진행중
공문서위조 고발은 불기소의견 송치됨

그런데도
윤성로씨의 고소건 중
민사 패소 한개 나온걸로
지금처럼 대대적으로 어그로 끌고 있음

이건

수십대 좆터져 놓고

내가 아구창 한방 때렸어~ 내가 다 이겼어~

라고 하는 꼴

달세 2020-03-09 19:59:04
달세 닉네임 따라하는 좆중딩아

아무리 봐도
열폭은 니가 하고 있는거 아니냐?

논리도 안돼
증거도 없어
말빨도 딸려
욕질도 딸려

할줄 아는 거라곤
그저 주댕이면 털면서 ㅋㅋ거릴 뿐이네

꼬꼬마놈 인내심이 뭐 얼마나 깊겠냐만은

아무리 그래도 거 몇마디 던졌다고
그리 발광을 하면 되냐

밥먹고 올테니 열폭하고 있으라고?

밥먹는 와중에 내 글 올라오나 안오나
새로고침 반복하고 있을 것 같은데?

근데 너 왜
자꾸 깜빵에 갈거라고 하냐?

대체 뭔 수로 깜빵을 보내겠다는 거냐?

형사고소 남은게 단한개라도 있어야
빵을 가든 먹든 할게 아니냐?

고소한거 싹다 패소한 색기가
대체 뭔수로 빵에 보내냐고 등시나

하긴

범죄자 똥꼬나 핥아주는 병신이 뭘 알겄어
좆도 모르는 색기라 범죄자가 나불대는거나 믿는거지뭐

달세 2020-03-09 19:33:08
나 밥먹고 올테니깐 그동안 빡대가리 굴리면서 아가리 씨부리면서 열폭하고 있어 알찌?^^

달세 2020-03-09 18:51:35
달세 닉네임 따라하는 좆중딩아

쫄리냐?

범죄자놈이 다 고소했다가 다 박살난 판결문들
말만하면 가져온다니까 쫄리드냐?

이거 뭐 좆도 모르는 놈이였구만?


이색기야 말을 하라고
뭔 판결문이 필요한지 말을 하라니까? 등시나?

노은규가 지금도 무면허운전 했다며 G70원본 내놓으라 하는거

'무면허운전 고발' 항고까지 박살난거 보여줄까?

주식 뺏어가며 회사 따까먹고 내쫒으려고 했다며 고소했던

'사문서위조 배임 동행사' 항고까지 박살난거 보여줄까?

주식증자대금 4억 안주고 있다고 지금도 나불거리는거

고소했다가 조온나 처참하게 박살난거 보여줄까?

인성바른척 조온나 하던 범죄자 색기가

인성질에 패드립 조온나 해서 벌금나온거 보여줄까?

범죄자놈 패소한 판결문 가져올테니
말만 하라고 붕시나?

달세 2020-03-09 18:18:46
프레스9 기사

모트라인 웹사이트 아이디 ‘팩폭’ 등 3명 모두 수사결과 성명불상으로 기소중지 됐다. 악의적인 글을 게시하거나 반복하는 이들이 성명불상이라는 것이 의아하다. 정황상 누군가 사실을 왜곡한 여론몰이나 심리적 타격을 위해 일부러 성명불상의 아이디를 만들었고 악의적인 목적의 행동을 한 것으로 의심할 수도 있는 대목이다.

대법원 판결

대법관 전원 일치된 의견으로 원고 윤성로의 상고는 기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