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공공상가 및 민간상가 임대료 인하로 위기 극복"
황희 "공공상가 및 민간상가 임대료 인하로 위기 극복"
  • 홍정기 기자
  • 승인 2020.02.2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리퍼블릭] 홍정기 기자=더불어민주당 황희 의원(서울 양천구갑)은 28일, 오목교역 지하상가 및 양천아파트 상인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황희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면서 “최근 서울시가 공공상가 임대료를 6개월 간 50% 인하하기로 결정했고, 정부에서는 민간의 착한 임대인이 인하한 임대료의 절반에 대해 세금감면 등의 방법으로 지원하는 방안을 내놓은 데 이어 상인 여러분과 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방법들을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상인들은 “공공임대 상가의 임대료 인하를 건의한 바 있는데, 이번에 서울시가 임대료 인하를 발표해줘서 어려운 경제상황에서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마스크 공급 등에 있어서 정부의 대책에도 불구하고 아직 국민들이 체감할 만큼 원활한 수급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부분에 대해 좀 더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황 의원은 “정부는 모든 공권력을 동원해 마스크 유통체계를 최단시간에 정비할 것이다”라면서 “양천 지역의 경우 오늘과 내일은 행복한백화점에서 오전 10시 30분 부터 1인당 5개씩 마스크 구매가 가능하다” 고 설명했다.
 
황희 의원은 민간 건물주의 자발적 임대료 인하를 유도하는 ‘착한 임대인의 임대료 인하 캠페인’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