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의원, ‘공공의대법’ 통과 촉구 피켓 시위 펼쳐
이용호 의원, ‘공공의대법’ 통과 촉구 피켓 시위 펼쳐
  • 홍정기 기자
  • 승인 2020.02.13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등 당 지도부에 2월 국회 통과 강력 촉구

[미디어리퍼블릭] 홍정기 기자=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이 13일 국회 본관 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 회의장과 의원총회 회의장 앞에서, ‘공공의대법’ 2월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피켓 시위를 펼쳤다.

이날 시위에서 이용호 의원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비롯해 심재철 원내대표 등 한국당 지도부를 향해 ‘자유한국당은 더 이상 공공의대법 발목을 잡지 말라’고 일갈했다.

이용호 의원의 공공의대법 통과를 위한 노력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8년 9월 공공의대법 발의 이후 작년 내내 보건복지위원회에서 법안 심사가 지체되자 여야 지도부, 상임위 간사 등에게 신속한 심사를 요청했고, 지난해 연말 동 법안이 상임위 법안소위에서 통과되지 못하자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여야 의원 모두를 향해 피켓 시위를 펼친 바 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공공의대 필요성이 재확인되면서 이해찬·황교안 대표에게 공개서한을 발송했고, 개인 성명 발표는 물론 전북 국회의원들을 규합해 공동성명을 발표하는 등 2월 국회내 법안 통과를 위해 전방위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용호 의원은 “공공의대법이 이제껏 통과되지 못한 데는 자유한국당 책임이 가장 크다”며, “자유한국당은 더 이상 공공의대법 발목을 잡지 말고 대승적 차원에서 2월 국회 통과에 나서야 한다. 이 일이야말로 국회가 국민으로부터 신뢰를 다시 얻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