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세종청사 어린이집 교사대상 '재난안전콘서트' 열어 
행안부, 세종청사 어린이집 교사대상 '재난안전콘서트' 열어 
  • 김보문 기자
  • 승인 2020.01.22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밀착형 재난안전교육의 일환으로 진행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포스터 (사진=행정안전부)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포스터 (사진=행정안전부)

[미디어리퍼블릭] 김보문 기자=정부가 안전한 직장어린이집을 만들기 위해 세종청사 어린이집 보육교사들을 대상으로 재난안전콘서트를 연다. 

22일 행정안전부는 세종청사 직장어린이집 연합회 소속 보육교사 300여명을 대상으로 '2020 세종청사 어린이집 재난안전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새해맞이 생활밀착형 재난안전교육의 일환으로 '안전한 직장어린이집 만들기'라는 주제로 마련됐다. 앞서 지난해 9월 어린이집 원생 800여명을 대상으로 열린 ‘2019 정부세종청사 직장어린이집 안전체험콘서트’에 이어 이번에는 어린이집 보육교사를 대상으로 특별기획 되었다.

콘서트는 ‘가족용 응급함 전달식’과 ‘어린이집 안전전문가특강’, ‘청사어린이집 우쿨렐레 동호회의 축하공연’ 등의 내용으로 진행된다.

먼저, 가족용 응급함은 화재·사고·전염병 등에 필요한 응급조치를 할 수 있도록 주문제작하여 어린이집 실습교육에 활용하도록 한다.

어린이집 안전특강은 전문가를 초빙하여 어린이집에서 발생하는 놀이터, 보육시설 등 위험요인 대응, 화재·낙상·독극물 등 응급처치와 복구요령, 어린이집 등하교길 교통안전 요령 등 보육교사가 직접 원생을 지도하는 사례를 교육한다.

또한, 청사어린이집 우쿨렐레 동호회의 축하공연은 평소 갈고 닦은 솜씨를 선보여 안전교육에 재미와 활기를 불어넣었다.

재난안전콘서트는 어린이 안전교육이 사회적 이슈가 되는 시점에서 행정안전부와 세종청사 어린이집연합회가 협약을 맺고 매년 추진하게 된다.

이인재 행안부 기획조정실장은 “지난해 어린이집 원생을 대상으로 한 안전체험 교육이 큰 호응을 얻었고, 이어서 어린이집 보육교사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올해도 감동과 재미가 있는 체험형 콘서트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행정·정책
경제·IT
사회·문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