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 연대기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메인 포스터 전격 공개
아스달 연대기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메인 포스터 전격 공개
  • 구슬기기자
  • 승인 2019.08.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달 연대기' 장동건 송중기 김지원 김옥빈 김성철 등의 얼굴을 콜라주로 완성한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메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이와 관련 23일 장동건, 송중기, 김지원, 김옥빈, 김성철이 각자의 운명과 사연을 내포한, 강렬한 표정을 짓고 있는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메인 포스터가 베일을 벗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위엄 있는 포스로 앉아있는 타곤은 왠지 모를 불안함과 두려움, 분노가 뒤섞인 눈빛을 드리워, 자신이 원하던 왕이 될 수 있을지, 순탄하지만은 않을 아스달에서의 행보를 예감케 했다. 반면 은섬은 Part2 깃바닥 노예 시절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는, 당당하면서도 자신감 넘치는 표정을 짓고 있다. 우울하고, 쓸쓸했던 깃바닥 노예에서 벗어나 결의에 찬 눈빛을 빛내는 모습으로, 앞으로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Part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 엔딩에서 가장 충격적인 반전을 선사했던 탄야는 지금껏 상상도 못했던 고급스러운 예복과 반짝이는 장신구로 치장한, 눈부신 자태로 눈길을 끌고 있다. 하지만 의상과 달리 쓸쓸하고 허망한 듯한 탄야의 표정이 포착되면서, Part2에서 이어진 격변의 운명을 어떻게 헤쳐 나갈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마지막으로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메인 포스터에서는 Part2에서 은섬과 함께 깃바닥 노예로 살았던 잎생이 전면에 등장, 더 풍성해질 서사를 예고했다. 아고족 출신 잎생은 입만 열면 거짓말이었던 약삭빠른 깃바닥 노예 시절과는 달리 정면을 힘껏 노려보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Part3 히든카드임을 짐작케 했다.

제작진은 "Part3 메인 포스터에는 아스달의 전설을 만들어 나갈, '영웅 탄생'의 강렬한 메시지를 담고자 했다"라며 "아스달 내에서 권력을 갖게 된 타곤, 사야, 탄야, 태알하와 깃바닥 시절의 동료, 그리고 모모족 사트닉(조병철 분)의 죽음 이후 새로운 모험에 직면한 은섬과 잎생을 통해 신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라고 했다.

미디어리퍼블릭은 자유롭고 책임 있는 언론으로서 공정한 뉴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정정 반론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republic.co.kr
예술의 향기
생활 경제
글로벌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